[36개월] “싫어”라는 표현을 자주 쓰네요

36개월 남아로 3개월전부터 어린이집을 다닙니다. 몇달 전부터 어른들이 아들한테 뭘 하라고 시키면, “싫어”라고 하면서, 자기 할일을 하고 어떨땐 대답도 안하고 무시하기도 합니다.

“싫어”라는 말의 빈도가 잦을수록, 부모로서 자꾸 큰소리로 아이를 야단치게 됩니다. 잠깐 그럴 수 있는건지?  아니면 어떤 이유에서 그런 말을 자꾸 쓰는건지? 아직 말을 잘 못하느라 (단어로만 얘기함) 붙잡고 얘기할수도 없고 답답합니다. 왜 그런걸까요?20

이시기의 정상적인 발달과정입니다. 3살이 되면, 바지나 셔츠도 안입으려하는 등… 고집을 부립니다. 무조건 “싫어”, “안돼”를 달고 살지요. 이시기가 되면 아가와 엄마는 끊임없이 옥신 각신하면서 신경전(실갱이)을 벌이게 됩니다. Child development 저널에 의하면 2~3세 아가는 한시간동안 무려 20~25번씩 부모와 실갱이를 벌인다고 합니다. 부모에게는 무척 힘든 시간이지요.

 

이시기는 자기만의 생각에 집착하며, 고집을 부리는 시기입니다. 호기심도 많아지고, 또래친구도 사귀면서 삶의 영역이 넓어지면서 의외로 “무기력하거나 두려움”을 심리적으로 느끼기도 하지요. 이때 자기의 주관, 고집을 내세우면서 자신의 정체성(identity)를 지키고 자신감을 유지하는 바람직한 방법이지요.

 

아가와의 끊임없이 실강이하면 부모에게는 힘들겠지요. 그렇다고, 너무 과도하게 아가와 충돌한다면, 아가는 무기력하거나, 소심하거나, 오히려 과격하게 될 수있지요.

 

아가에게 “안돼”라는 “경계선(울타리)”는 필요합니다. ❶ 아가 스스로의 안전을 위하여 위험한 환경에 대한 경고를 하는셈이지요. ❷ 타인에게 해로운 행위를 억제하는 가정교육 이지요. 공공 예절에 대한 선행교육을 하는 셈이지요. 가정에서 배우지 못하면, 결국 어린이집,학교에서 선생님이 가르키겠지요. ❸ 적절한 좌절(상실감)도 인간이 습득해야 하는 품성의 하나입니다. 조심성이 생기기때문이지요.

낮잠이나 밤에 잠들기 전후, 식사시간이 되었을때, 또래친구랑 놀다가 헤어질때, 어린이집에 새로 시작할때, 마트나 사람이 많은 북적이는 곳에 외출했을때, 소아과 방문할때에 아가는 “안돼”, “싫어”라고 거부하기 쉽지요.

 

아가의 고집을 누그러뜨리면서, “ 규칙”을 따르도록 요령이 필요하겠지요.

 

❶ 긍정적 표현 또는 이유를 가르키세요. 부모의 부정적 언어표현( “안돼”)의 영향은 없나요? 아가는 엄마로 부터 “안돼! 그건 건드리지 마!”라는 금지/제지의 단어를 많이 듣는 편은 아닐까요? 아가에게 신경질적으로 “안돼”라는 표현을 많이 하지는 않나요?  부모의 부정적 표현이 많을수록, 아가도 보고 배운대로 부정적표현을 따라서 그대로 하게 되지요.

 

아가에게  “이런 저런 것을 하지마! 안돼!”의 제제의 단어보다는 “이런 저런 것을 해보자!”라는 권유의 표현이나, “~~이니까 ~하자”라는 이유(왜?)를 알려주는 단어표현이 효과적입니다. 아가의 부모의 단어속 어감(tone)을 이해하기때문이지요.

 

❷ 아가에게 선택의 기회를 줘보세요. 장난감을 가지고 놀던 중, 식사시간이 되었다면, “이제 그만 놀고, 밥 먹어야지!”라는 표현보다는 “이제 밥먹을 시간인데, 김밥을 먹을까? 비빔밥을 먹을까?”라는 표현으로 아가에게 선택의 기회를 줘보세요. 열중하던 장난감놀이보다는 새로운 선택의 기회에 관심을 가지게 되면서 쉽게 장난감을 놓고 식탁에 앉게 되겠지요. 아가에게 선택의 기회를 주는 것은 자기 조절(self-control)능력을 배우는 시작단계이기때문이지요.

❸ 소꿉(인형)놀이를 통해서 가르켜보세요. 아가는 모방(따라하기)놀이를 좋아합니다. 아이가 신발을 신지 않고 맨발로 다니려 한다면, “인형 발이 아플텐데, 인형발에 신발을 신겨보자!” 라면서 아이와 같이 인형에 신발을 신긴 후에, 우리 아가 발도 아플테니, 신발 신어보자!” 라는 방법이 효과적이지요. 아가도 신나서 좋아하겠지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